명소15선 전체보기

초양도에서 본 초양대교와 삼천포대교

남해군을 구성하는 대표적인 섬은 남해도와 창선도다. 1973년 남해대교가 개통되면서 남해도는 하동과 연결됐고, 섬 속의 섬이었던 창선도는 1980년 창선교가 놓이면서 남해도와 이어졌다. 그리고 2003년 창선·삼천포대교가 개통하면서 창선도는 비로소 육지인 사천시와 직접 연결됐다. 동대만해안도로는 창선도의 동대만 해안을 따라 창선·삼천포대교를 건너는 길이다. 창선도의 투박한 매력과 교량 박물관을 연상시키는 창선·삼천포대교의 매력을 만끽하는 코스다.

출발점인 지족리는 남해도와 창선도에 각각 있다. 지족해협을 사이좋게 마주보고 있는 탓이다. 삼동면 지족리에서 창선교를 건너면 창선면 지족리에 닿는다. 지족해협주변에서는 죽방렴을 쉽게 볼 수 있다. 죽방렴은 물살이 드나드는 좁은 바다 물목에 V자 모양으로 말뚝을 세워 만든 전통적인 어구를 말한다. 죽방렴으로 잡힌 멸치는 죽방멸치라 해서 최상품 대우를 받는다.

지족해협 위에 걸린 창선교

지족삼거리에서 우회전해 모퉁이를 돌면 ‘당저2리’ 안내판이 보인다. 그쪽으로 들어가면 손바닥만 한 작은 섬 추도가 나온다. 추도는 주민들이 공원으로 잘 가꾸어 호젓하게 산책하기 좋다. 봄철이면 벚꽃이 만발해 꽃동산을 이룬다. 다시 길을 나서 창선생활체육공원 근처의 창선방조제를 찾아간다. 방조제 앞뒤로 어마어마한 갈대 군락에 입이 쩍 벌어진다. 서걱거리는 갈대밭 뒤로 동대만이 시원하게 펼쳐진다. 멀리 빨간 창선대교가 눈에 들어온다. 동대만은 2012년 국내 대표 생태관광지 5곳 가운데 한 곳으로 선정됐고, 갯벌과 맞닿은 곳에 갈대밭과 습지 10만㎡가 펼쳐진다. 과거 염전이었던 곳으로 수십 년 동안 갈대가 자생하면서 습지가 만들어졌다. 사람 발길이 뜸해 자연스럽게 생태계가 살아났고, 붉은발말똥게 등 멸종위기 동식물도 쉽게 발견된다.

동대만 갈대밭과 습지를 관찰할 수 있는 창선방조제

다시 해안도로를 시원하게 달리면, 창선·삼천포대교가 코앞으로 다가온다. 먼저 나타나는 빨간색 창선대교를 건너면 늑도로 들어선다. 다시 늑도대교를 건너면 나오는 초양도의 초양휴게소에서 차를 세운다. 초양도의 작은 언덕에는 사천바다케이블카 초양정류장이 있다. 이곳에서 케이블카를 탈 수는 없지만, 주변이 공원으로 조성되어 쉬기 좋다. 전망대에서는 케이블카와 어우러진 삼천포대교 일대 조망이 탁월하다. 다시 차를 몰아 붉은색 케이블 아치교인 초량대교와 사장교인 삼천포대교를 연달아 지나면서 드라이브가 마무리된다

바다 전망이 좋은 초양도 공원

지역명소

사천바다케이블카

창선삼천포대교는 남해 창선과 사천 대방동을 잇는 연륙교이다. 이곳은 해돋이와 저녁놀 모두 아름다운 곳이라 많은 사람들이 찾는다. 창선삼천포대교가 남해와 사천을 잇는 교량으로 우수한 해안경관이 펼쳐지며, 창선대교, 늑도대교, 삼천포대교를 통해 사천시로 연결된다. 3개 섬을 5개 교량이 각기 다른 공법과 모양으로 건설되어 다리 박물관이라고 할 수 있는 경관을 보여주고 있다.
사천과 남해를 잇는 창선삼천포대교에 새로운 명물이 등장하였는데 바로 사천바다케이블카이다. 2018년 4월 13에 개장하였고 왕복 4.86km, 25분 정도 소요된다. 요금은 1만5천원에서 2만원 선이다. 다른 곳과 비교해서 바다가 넓어 조망도 좋다. 삼천포공원에 차를 세워두고 잠시 여유를 가지고 걸어가도 좋다. 아래로는 바다 위로는 케이블카를 바라보면서 걷다 보면 정말 이곳이 남해바다를 가장 잘 감상할 수 있는 곳이라고 느낄 수 있는 곳이다.

사천바다케이블카

주변여행지

  • 사천에어쇼

    국산 초음속항공기 T-50으로 구성된 공군 특수비행팀 블랙이글스를 주축으로 화려한 에어쇼가 하늘을 수놓은 가운데 항공기 탑승체험, 공군 항공기 전시, 각종 항공우주 관련 체험 등 다채로운 체험을 즐길 수 있으며, 매년 사천비행장에서 개최된다.

  • 와룡산 철쭉

    누운 용을 닮은 뫼 와룡산은 해발 801.4m로 한려수도와 남해 푸른바다가 한눈에 들어오는 화려한 조망과 웅장한 산세를 자랑한다. 5월이 되면 진분홍의 철쭉이 온산을 진홍색으로 물들여, 다양한 기암괴석과 함께 무릉도원에 온듯한 장관을 연출한다.

  • 사천 남일대해수욕장

    조개들이 잘게 부서져 이루어진 고운 모래실백사장을 품고 있는 남일대해수욕장. 그 해수욕장 끄트머리에 코끼리가 물을 마시는 듯한 모양의 남일대 코끼리바위가 있다. 이곳 주변은 수려한 풍경과 함께 잘게 부서지는 파도까지 함께 감상 할 수 있는 낭만 여행지다.

  • 사천 와룡문화제

    사천시 와룡문화제는 매년 4월에 사천시청 노을광장에서 열린다. ‘사주천년’과 ‘용(龍)과 왕(王)을 주제로 펼쳐진다. 고려 8대왕 현종이 이곳에서 유년시절을 보낸대서 유래했다. 와룡문화제는 지역 정체성과 공동체 의식을 각종공연과 부대행사로 표현하는 사천시의 대표문화관광축제다.

여행TIP

  • 위치

    경남 남해, 사천

  • 코스

    지족리~동대만휴게소~창선·삼천포대교

  • 길이

    14km

  • 오션뷰전망대

    사천바다케이블카 초양정류장 일대

  • 명소

    창선교, 창선방조제, 초양도, 창선·삼천포대교

  • 문의

    남해 관광안내콜센터 1588-3415 / 사천 관광안내 055-831-2114

찾아가는 길

남해 삼동면 지족리에서 창선교 지나서 10km 정도 가면 창선·삼천포대교가 나온다.

특산품

쌀, 흑마늘, 시금치, 유자, 블루베리, 참다래, 고사리, 멸치, 백년초


  • 다래와인

  • 죽방멸치

  • 토마토

먹거리

갯장어회, 활어회, 생선미역국, 멸치쌈밥, 물메기찜, 해초비빔밥

축제

1. 삼천포 해맞이 축제
사천시가 국내 유일하게 3개 섬을 연이은 창선·삼천포대교와 한려수도의 아름다움 널리 알리기 위한 축제다./ 장소: 삼천포대교 일원 / 기간: 1월 1일